미세먼지 폐건강 강화식품 4가지

달려랏정보 0 110

미세먼지는 기관지나 폐 깊숙한 곳까지 침투해 각종 질환을 유발합니다.
미세먼지 농도가 높을 땐 가급적 실외활동을 자제할 뿐 아니라 폐건강 강화식품 4가지를 기억하고 섭취하면 좋은데요. 폐건강 강화식품 4가지에 대해 알아봅시다.



1. 브로콜리

브로콜리에는
'설포라판'이라는 유황화합물이 들어 있다. 설포라판은 폐에 들러붙은 미세먼지나 세균, 담배 찌꺼기 같은 유해물질을 씻어내는
역할을 한다. 또 브로콜리는 설포라판 외에도 비타민 C와 베타카로틴 같은 항산화 물질을 많이 함유하고 있다. 이러한 항산화 물질은
세포의 면역력을 높이는 데 효과적이다.



2. 토마토

토마토의 라이코펜 성분은 폐 질환 예방에 도움을 준다. 라이코펜 성분이 미세먼지나 흡연 등으로 인한 체내 유해산소를 감소시켜 폐 손상을 억제해주기 때문이다.
특히 토마토를 올리브유 등에 버무리거나 볶아 먹으면 체내 흡수율을 높여 폐 기능 강화의 효과를 볼 수 있다.


3. 무

무의 따뜻한 성질은 손상된 기관지와 폐를 보호하는 역할을 한다. 무즙에 꿀을 넣어 먹으면 가래를 제거하는 데 효과가 좋다. 또 무씨를 볶아서 가루를 내먹으면 심한 기침을 잠재우는 데 효과적이다.

11112.jpg
4. 고등어

고등어는
오메가3 지방산이 풍부하다. 오메가3 지방산은 심혈관 질환이나 만성폐쇄성폐질환 예방에 효과적이다. 고등어 등 등푸른생선에 포함된
오메가3 지방산이 몸에 흡수되면 혈액순환을 증진하는 호르몬인 '아이코사노이드'로 바뀌고 이 호르몬이 만성 염증을 줄여주는 작용을
한다.

Comments

반응형 구글광고 등
최근통계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